컨텐츠 바로가기

전국 공인중개사 77.8% “금리인하가 주택 구매력 높여 매매 늘어날 것”

자료제공 : 부동산써브 | 2015.03.24 (화)

̽

RSS 부동산써브 뉴스 받아보기

- 응답자 56.3%, 이번 금리인하 “부동산 및 경기 회복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조치”
- 금리인하에 따른 전세의 월세 가속화로 전세 가격 상승 전망 81.0%

전국 공인중개사 10명 중 7명은 이번 금리인하가 주택 구매력을 높여 매매가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.

부동산정보업체 ㈜부동산써브(www.serve.co.kr)가 전국 부동산써브 회원 개업공인중개사 1,000명에게 ‘금리인하가 부동산시장에 미칠 영향은’을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.

그 결과 ‘이번 금리인하 결정에 대한 견해’는 ‘부동산 및 경기 회복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조치였다’는 의견이 56.3%(563명), ‘가계부채만 늘어날 우려가 커 부정적이다’란 의견이 43.7%(437명)로 근소한 차이지만 긍정적인 답변이 부정적인 답변보다 많았다.

‘금리인하가 매매 거래량에 미칠 영향’을 묻는 질문에는 ‘주택 구매력이 높아져 매매 거래가 늘어날 것’이라는 응답이 77.8%(778명)로 나타났다. 반면 ‘큰 변화가 없을 것’이라는 응답은 22.2%(222명)에 그쳤다.

‘금리인하가 매매 가격에 미칠 영향’에 대한 질문에는 ‘가격 상승을 이끌 것’이라는 답변이 61.2%(612명), ‘큰 변화 없을 것’이라는 답변이 38.8%(388명)로 나타나 응답자 60% 이상이 금리인하가 매매 거래량을 늘리면서 가격도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.

‘금리인하가 전세시장에 미칠 영향’에 대해서는 ‘전세의 월세 가속화로 전세 가격이 오를 것’이라는 응답이 81.0%(810명)로 압도적인 우위를 보였다. ‘큰 변화가 없을 것’이라는 응답은 19%(190명)에 불과했고 ‘금리인하가 월세시장에 미칠 영향’에 대해서는 ‘전세의 월세 전환으로 물건이 늘어 월세 가격이 하락할 것’이라는 답변이 57.1%(571명), ‘전세 가격이 크게 오르면서 월세 가격도 따라 오를 것’이라는 답변이 42.9%(429명)로 월세 가격 하락 전망이 상승 전망보다 약간 많았다.

‘금리인하에 따른 최대 수혜 상품’에 대한 질문에는 ‘기존 아파트’가 38.1%(381명)로 가장 많았고 ‘분양 아파트’가 38.0%(380명)로 뒤를 이었다. 그러나 이 둘의 차이가 거의 없고 둘을 합한 수치가 76.1%로 결국 답변자 중 2/3 이상이 아파트가 최대 수혜 상품인 것으로 전망한 것이다. 다음으로 ‘상가’ 12.3%(123명), ‘오피스텔/도시형생활주택’ 5.3%(53명), ‘단독(다가구)/다세대(연립)’ 5.1%(51명), ‘토지’ 1.2%(12명) 순이다.

눈에 띄는 것은 이번 설문에 참여한 전국 공인중개사 중 76%는 금리 인하에 따른 최대 수혜 상품으로 아파트(기존, 분양)를 꼽고 있다는 점이다. 이는 금리 인하가 투자자들 보다는 내 집 마련을 준비 중인 실수요자, 그 중에서도 환금성이 좋고 선호도가 높은 아파트가 더 유리하다고 해석한 것으로 분석된다.

이번 설문의 총 응답자는 1,000명(수도권 617명, 지방 383명)이며, 조사 기간은 3월 16일~3월 23일까지다. 표본오차는 신뢰수준 95%에 ±0.62%p다.

자료제공 : ㈜부동산써브(www.serve.co.kr) 부동산리서치팀 정태희 팀장
̽ 목록

다른글 보기